'직분자 헌신예배'에 해당되는 글 1

  1. 2013.01.20 [설교노트]직분자헌신예배 - 직분자를 세우신 목적

[설교노트]직분자헌신예배 - 직분자를 세우신 목적

사도행전 6:3-7

3 형제들아 너희 가운데서 성령과 지혜가 충만하여 칭찬 받는 사람 일곱을 택하라 우리가 이 일을 그들에게 맡기고

4 우리는 오로지 기도하는 일과 말씀 사역에 힘쓰리라 하니

5 온 무리가 이 말을 기뻐하여 믿음과 성령이 충만한 사람 스데반과 또 빌립과 브로고로와 니가노르와 디몬과 바메나와 유대교에 입교했던 안디옥 사람 니골라를 택하여

6 사도들 앞에 세우니 사도들이 기도하고 그들에게 안수하니라

7 하나님의 말씀이 점점 왕성하여 예루살렘에 있는 제자의 수가 더 심히 많아지고 허다한 제사장의 무리도 이 도에 복종하니라



직분자 헌신예배 - 박영조 목사님



 본문 말씀은 마가의 다락방에서 성령님의 역사하심으로 교회가 세워지고 기사와 이적이 일어나는 시대적 배경을 가지고 있습니다. 교회에 믿음과 영적인 성장과 수적인 성장이 일어나는 전무후무한 일이 일어나고 있던 상황입니다. 초대교회에서는 모든 것은 공유하고 있었는데 물질이 모두 공평하게 분배되지 않는 일이 있었습니다. 그래서 사도들이 생각한 방안이 직분자를 세우는 것이었습니다. 이 당시에 직분자가 필요해서 사도들이 사람을 세우는 일을 제시했고 교회가 그것을 기뻐하여 교회의 사역자들을 세우게 된 것입니다. 그 결과 하나님의 말씀이 왕성해지고 제자의 수가 많아지고 제사장의 무리도 많이 예수님 앞으로 나아왔습니다.



 사도들이 직분자를 세운 목적이 무엇입니까?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 세운 것입니다. 그런데 요새 직분자를 세우고 나니 어느 직분자 때문에 오히려 교회가 힘들어진다는 말이 나옵니다. 이 지상의 교회는 문제가 있는 것이고 천상의 교회를 향하여 나아가는 공사중인 상태입니다. 이 땅의 교회는 완전하지 않습니다. 이 교회를 완성해서 무형적인 교회를 향해서 나아가는 것입니다. 지금 우리의 교회에서 문제가 있습니다. 지금 우리 교회에도 문제가 있을 것입니다. 사람이 모인 곳에 문제가 없는 곳이 어디에 있습니까? 어느 곳이나 문제는 있다는 말입니다. 그러나 하나님께서는 하나님의 이 불완전한 교회를 이 교회가 불완전하고 연약하기 때문에 붙잡고 이끌어 가십니다.



 하나님께서 불완전한 교회를 보호하시기에 지금까지 교회가 많은 공격을 받으면서도 남아 있는 것입니다. 오늘날 하나님께서 우리를 세우시는 목적은 무엇일까요? 하나님께서는 문제를 보면 그 문제를 나팔 불어 알리는 것이 아니라 그 문제를 치유하라고 우리를 세우신 것입니다. 교회에 아픔이 있다면 성장통이라고 생각해야 합니다. 적당한 성장통을 통해서 우리가 더욱 성장하는 것입니다.



 하나님께서 직분자를 세우신 두 번째 목적은 함께 일하라는 것입니다. 지금까지는 사도들이 다 해왔던 일들인데 함께 사역을 나눠서 할 수 있도록 하시는 것입니다. 교회에서 각 기관을 나누고 일을 나누는데 그 모든 일들이 다 하나님의 일입니다. 사도들은 자신의 손과 발이 될 수 있는 사람들을 찾아서 최초의 제직원들을 세운 것입니다. 교회의 구성원들이 사도들을 지적하여 집사들을 세운 것이 아닙니다. 사도들이 자신들이 더욱 기도와 말씀에 충실하기 위해서 문제를 제시하고 다른 이들을 세운 것입니다. 이것이 보이지 않는 하나님을 함께 섬기는 방법입니다. 주의 종들이 모든 일을 다 할 수 없으니 나누워서 함께 사역하는 것입니다. 구약에 최초로 목회자를 도운 사건이 아론과 훌의 사건이 아닙니까? 모세가 혼자 하는 일이 하나님의 일을 다 감당하기 힘드니 나누어서 하는 것입니다. 그러니 교회에서 일을 맡게 되면 모든 것이 하나님의 일인 것을 알고 사명의식을 가져야 합니다. 하나님의 일을 내가 나누어 맡은 것으로 말미암아 목회자가 더욱 기도와 말씀에 집중할 수 있도록 배려하는 것이 우리가 가져야 하는 마음가짐입니다.



 목회자도 강단에서 내려가면 한 가정의 구성원으로 살아갑니다. 많은 실수를 하며 살아갑니다. 하나님의 말씀을 대언하는 것 외에 다른 말도 많이 하고 때로는 그런 말은 하지 않는게 좋았을걸 하고 후회하는 일도 있습니다. 목회자는 superman이나 원더우먼이나 스파이더맨이 아닙니다. 많은 사람들이 목회자의 인간적인 면을 보면 실망할 수 있습니다. 그러나 여러분은 목회자도 같은 사람인 것을 보게 될 때 그것을 사랑으로 품어주시길 바랍니다.



 하나님께서 직분자들을 세우신 것은 물질과 시간을 헌신하라고 세우신 것입니다. 재정을 관리하는 사람들은 헌금생활을 잘하고 그 교회의 비전과 사명을 따라서 재정을 집행하는 것이 필요합니다. 각 부서가 헌금을 다룰 때에도 정말 하나님의 물질을 두렵고 떨림으로 사용해야 합니다. 하나님의 물질을 영적으로 올바르게 사용할 수 있도록 해야 합니다. 일꾼을 세울 때 지혜가 충만하고 성령이 충만하고 사람들의 칭찬을 받는 자를 세우라고 성경에서는 말하고 있습니다. 지도자의 수준에 따라 그 집단의 수준이 결정됩니다. 우리에게도 전설적인 인물이 필요합니다. 이 교회에도 전설적인 기도의 일꾼이 세워지기를 축복합니다. 전설적인 전도의 일꾼이 필요합니다. 교회에 무슨 일만 있으면 찾을 만한 사람이 필요합니다.



 교회는 성령이 충만한 사람들이 이끌어 가야 합니다. 교회가 처음 세워질 때 예수 믿는 사람들의 지혜를 모아서 세워진 것이 교회가 아닙니다. 성령이 성도들에게 부어질 때 교회가 세워진 것입니다. 교회에 교인의 수가 중요한 것이 아닙니다. 1000명이 모이는 교회에서 100명만 성령충만하면 요새 교회의 일을 계획할 때 회의에서 100명의 성령충만한 성도들이 져서 항상 사람의 일만 계획하고 하다가 끝나는 교회가 됩니다. 100명이 모이는 교회에서 100명이 성령충만하면 하나님께서는 그 교회를 사용하십니다.



 교회가 아무리 성장해도 교회의 질서가 세워져야 합니다. 사역의 질서를 위해서 직분자들을 세우는 것입니다. 교회의 사역들이 제대로 잘 이뤄지려면 질서가 잘 세워져야 합니다. 교회의 질서의 중심에는 담임목사님이 계십니다. 담임목사님의 수준에 따라서는 하나님의 역사하심의 수준이 달라지지만 그 일이 잘 이뤄지려면 직분자들이 질서에 맞게 제 역할을 잘 감당해야 합니다. 전체의 리더십으로 당임목사님이 계신다면, 직분자들은 각자 맡은 부분에서 리더십으로 서있는 것입니다.



 2013년 새로운 한 해를 맞이하며 교회의 모든 사역자들과 직분자들이 하나님 나라의 사역을 돕는 자로서 바로 서시기를 축복합니다.


신고
Tracback : 0 Comment : 0

티스토리 툴바